AED

생명을 구하는힘
하트스타트

응급대처법

응급대처법

신속한 생존의 고리의 진행은 환자의 생존률을 크게 높일 수 있습니다.


급성심정지환자의 “생존사슬(Chain of Survival)”이 연속적으로 신속하게 진행될 경우 환자의 생존률은 크게 증가할 수 있습니다.

신속한 구조요청

응급의료서비스(119 또는 1339)로 신속하게 구조를 요청합니다.

신속한 CPR (심폐소생술)

심폐소생술 사이클을 반복하며 응급구조요원이 도착할 때까지 계속합니다.

신속한 제세동

구조요원이 도착하기 전이라도, 주변사람이 신속하게 자동심장충격기 (AED)의 안내에 따라 제세동을 실시합니다.

신속한 응급처치

병원으로 후송하는 동안 전문응급구조사가 신속하게 응급처치를 실시합니다.

심폐소생술 가이드라인


급성심정지 환자를 발견하면 다음과 같은 순서로 심폐소생술을 시행합니다.
응급대처법
응급대처법
응급대처법
응급대처법
응급대처법
1. 의식확인
급성심정지로 쓰러진 환자를 반듯이 돌아 눕힌 다음, 양쪽 어깨를 양손으로 가볍게 두드리면서 큰소리로 ‘여보세요, 정신차리세요’ 라고 외치면서 반응을 확인합니다.

2. 구조요청
의식이 없는 것이 확인되면 즉시 큰소리로 주변사람에게 119신고와 자동심장충격기를 요청합니다. 주변에 아무도 없는 경우에는 즉시 본인이 119에 연락한 후 심페소생술을 실시합니다.

3. 가슴압박
젖꼭지를 연결한 선의 중앙에 양손을 포개서 깍지를 낀 뒤에 팔꿈치는 곧게 펴고, 팔의 각도는 바닥에 대해 수직이 되도록 합니다. 압박할 때에는 약 4-5cm 깊이로 가슴이 눌리도록 체중을 실어 1분에 100회의 속도로 흉부압박을 시행합니다. 이후에는 흉부 압박 30회와 인공호흡 2회를 계속 반복합니다. 인공호흡이 자신 없는 경우, 인공호흡은 생략하고 흉부압박을 계속 시행합니다.
4. 기도열기 및 인공호흡 실시
기도를 열기 위해서 한 손으로 이마를 짚어서 뒤로 밀어 머리를 부드럽게 젖히고, 이와 동시에 나머지 한 손으로 인지와 중지를 이용하여 환자의 아래 턱 끝부분을 위로 들어올립니다.
인공호흡은 턱을 들어올리고 있던 손으로 환자의 입을 열고, 이마를 누르고 있던 손으로 환자의 코를 잡습니다. 자신이 숨을 들이쉰 상태에서 환자의 입에 자신의 입을 대고 1초 정도 숨을 불어넣으면서 환자의 가슴이 부풀어 오르는지를 확인합니다. 숨을 불어넣은 후에는 입을 떼고 코도 놓아주어서 공기가 배출되도록 합니다. 2번의 인공호흡을 하는 과정에서 호흡, 기침, 손발의 움직임이 전혀 없으면, 심장이 멎은 것으로 판단하고 가슴 압박을 시작합니다.

5. 제세동 실시
주변에서 자동심장충격기를 가져오면 자동심장충격기의 지시에 따라 제세동을 실시합니다.

자동심장충격기(AED) 사용 가이드라인

STEP 1
자동심장충격기의 전원(상단의 녹색버튼)을 켭니다.
STEP 2
자동심장충격기의 패드를 환자의 가슴(패드 앞면 그림과 같은 위치)에 부착합니다. 패드의 커넥터를 자동심장충격기에 연결하면, 자동심장충격기가 자동으로 환자의 심전도를 분석하기 시작합니다. 정확한 분석을 위해 자동심장충격기의 지시에 따라 환자에게서 모두 손을 떼고 물러납니다.
STEP 3
자동심장충격기 분석 완료 후, 음성 안내에 따라 제세동 버튼을 누릅니다. 버튼을 누르기 전에 자동심장충격기의 지시에 따라 환자에게서 모두 손을 떼고 물러납니다. 제세동 시행 직후 흉부압박과 인공호흡을 계속합니다.
자동심장충격기(AED) 사용 가이드라인

심폐소생술 Q&A

전문의료인이 아닌 일반인이 심폐소생술을 시행해도 효과가 있나요?
효과는 매우 큽니다. 심폐소생술을 시행하면 뇌로 혈액이 공급될 수 있기 때문에 시행하지 않는 것보다 매우 효과가 큰 것입니다. 
특히, 심장병(심근경색 등)에 의해 심장마비가 발생한 경우에 일반인이 심폐소생술을 정확히 시행한다면 환자가 생존할 확률은 10배 이상 높아집니다. 심폐소생술을 정확히 시행하기 위해서는 6개월-1년마다 실습을 해보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일반인이 심폐소생술을 시행하면 의료법에 저촉되나요?
주위에 의료진이 없는 경우에는 법에 저촉되지 않습니다. 의사나 간호사 등이 있는데도 일반인이 심폐소생술을 시행한다 해도 법적인 책임은 없습니다. 2008년 6월 공포된 소위 "구조자 보호법"은 일반인이 선한 의도로 응급처치를 행하여 발생한 재산상 손해와 사상에 대한 민사 책임, 상해에 대한 형사 책임은 전부 면제되며, 사망에 대해서는 형사 책임을 감면받도록 법적 제도가 정비되었습니다. 이는 이미 매우 많은 나라에서 도입한 "선한 사마리아인 법"과 같은 맥락에서, 일반인으로 하여금 적극적으로 응급 구호에 참여하게 함으로써 어려움에 처한 다른 사람을 책임이 두려워 도와주지 않는 상황을 방지하고자함입니다.
언제 심폐소생술을 종료하나요?
- 환자의 맥박과 호흡이 회복된 경우
- 심폐 소생술 교육을 받은 사람과 교대할 때
- 의사나 의료인이 도착하여 응급처치를 시행할 때
- 지쳐서 더 이상 심폐소생술을 시행할 수 없을 때
- 의사가 사망 선언을 할 때
- 사망의 증거가 명백할 때
성인과 소아의 심폐소생술 시 차이점은 무엇인가요?
성인의 경우 흉부압박 30회와 인공호흡 2회의 비율을 기본으로 하지만, 소아의 경우 흉부압박 15회와 인공호흡2회를 실시합니다. 소아는 호흡기에 문제가 생겨 심정지가 발생하기 쉬우므로 구조자가 있는 경우 인공호흡이 보다 중요하기 때문입니다.
일반인들은 심폐소생술 교육을 어디서 받을 수 있나요?
대한심폐소생협회와 대한적십자사에서 일반인을 위한 심폐소생술 교육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심폐소생술 교육뿐 아니라 자동심장충격기 작동법까지 쉽게 가르쳐주고 있으며, 테스트를 거쳐 심폐소생 자격증을 수여하고 있습니다. 더욱 자세한 사항은 교육 메뉴를 참고해주시기 바랍니다.

필립스코리아 대표이사 : 김동희 주소 : 서울시 중구 소월로2길 30(남대문로 5가) 사업자등록번호 : 106-81-02284

통신판매업 신고 : 제 2016-서울중구-1138 [사업자정보확인] 의료기기판매업 신고 : 제 2998호

필립스 고객센터 소비자 가전 : 080-600-6600 수면 및 의료기기 : 080-372-7777